> 뉴스 및 활동내용 > 뉴스
제목 해운대클럽 성폭력방지 캠페인 호루라기 동래여고 전달 (동아닷컴 2020.8.24)
일자 2020.10.13 (15:40) 조회수 283

봉사단체 ‘소롭티미스트’ 해운대클럽, 여고생 대상 성폭력 방지 캠페인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8-24 13:48수정 2020-08-24 13: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글씨작게글씨크게

https://dimg.donga.com/wps/NEWS/IMAGE/2020/08/24/102620494.2.jpg

국제 여성 자원봉사 단체 소롭티미스트(Soroptimist)의 한국협회 산하 부산지구 소속 해운대클럽(회장 김영화)은 지난 11일 동래여고를 방문해 성폭력 방지 캠페인과 함께 위급상황 시 사용할 수 있도록 호신용 호루라기 500개를 나누어 주는 행사를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소롭티미스트는 1921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에서 전문직 여성 80명이 모여 이상적인 봉사를 꿈꾸며 시작된 순사 봉사 단체로서 라틴어의 Soror(여성) Optima(최고)의 합성어다. 어려운 환경의 여성과 소녀들에게 교육을 통해 사회경제적 자립과 나은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돕는 활동을 하고 있다.

2020
년 기준 전 세계 121개국에서 7 2000여 명의 회원이 활동 중이다. 한국협회는 1966년 서울클럽 인준으로 활동을 시작했으며, 현재 전국 각 지역에 41개의 클럽을 운영하고 있다. 해운대 클럽은 지난 2017 4월 인준식을 갖고 정식 출범했다.

해운대클럽에 따르면 매달 3째 주 토요일에 월례회를 해운대구 하이 갤러리에서 진행한다. 회의 활성화를 위해 바자회 자선음악회 각종 교육 등을 이 곳에서 할 수 있도록 김 대표가 장소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작성